영국사랑

CJ GLS(상단)









홈 > 이야기둘 > 15번 진짜안과 칼럼


 
작성일 : 17-01-03 02:51
[조범근] 발목을 계속 접지른다면, 발목염좌를 의심해보자
 글쓴이 : 조범근트레이너
조회 : 517   추천 : 1  

안녕하세요 조범근 트레이너 입니다 



높은굽을 신고 다니시는 여성분들은 물론 낮은 운동화를 신는 사람들까지도 쉽게 발목을 접지르게 됩니다. 접지른 후 조금지나면 괜찮아지니 대수롭지 않게 넘겨버리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발목염좌를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접지름? 삠? 염좌?

오늘은 발목염좌에 대해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발목염좌(Ankle sprain) 란?


염좌란 관절이 심하게 꼬이거나 뒤틀렸을 때 주변의 인대들이 손상을 입는 상태를 말하는데 그 중 발목염좌는 가장 흔한 질환 중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초기에 치료를 제대로하지 않으면 또 다시 쉽게 다칠 수 있고, 이는 인대와 근육 뿐만아니라 관절에도 무리를 줄 수 있습니다.

스크린샷 2017-01-02 17.49.04.png

과거 한 남자회원분의 경우 수시로 다쳤던 발목 때문에 보호대를 착용하고서야 비로소 운동이 가능하였고, 손상정도가 심해 수술까지 받으셨던 분이 계셨습니다. 

이 만큼 간단한 질환이지만 심할경우 생활자체를 불편하게 만들기 때문에 그만큼 초기치료가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초기치료는 냉찜질, RICE 치료


근육이나 인대등에 손상을 입었을 경우 당일 그리고 그 다음날까지는 냉찜질을 권장하고 이와 같은 초기치료과정을 통틀어 RICE 치료라고 합니다. 

Rest + Ice + Compression + Elevation 을 말하며, 하루 3~4회 30분 정도 권장합니다. 

이 초기치료법은 붓기, 부종등을 최소화시켜 회복을 돕기때문에 무엇보다 중요하며, 3일째부터는 온찜질을 병행해주시면 좋습니다. 


손상정도가 심하지 않은 경우 RICE 치료법만으로도 충분하지만 붓기와 통증이 심하고 멍까지 생긴다면 병원을 찾아 목발 또는 깁스등을 통해 손상부위의 사용을 최소화 시켜주셔야 합니다. 




너무 자주 다쳐서 불안해요 


인대의 손상이 심해지면 심해질수록 버텨주는 힘은 약해지게되고, 직접적으로 발목을 지탱하는 근육이 없기 때문에 발목주위를 튼튼하게 하기 위해선 유연성확보와 종아리 주변근육을 강화시켜 주셔야 합니다. 

사진은 기본적은 발목과 종아리주변 강화운동으로 밴드 또는 수건, 계단만 있다면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동작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스크린샷 2016-12-29 17.18.44.png

또한 발목 테이핑은 인대와 근육을 지지해주는 역할 뿐만아니라 림프액의 순환을 도와 회복을 촉진시켜 보다 빠른 회복을 할 수 있습니다. 

발목테이핑의 경우 많은 방법이 있지만 기본적인 방법의 경우 한두번만 연습해 보신다면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습니다 


스크린샷 2017-01-02 17.47.48.png


이처럼 규칙적인 강화운동과 테이핑은 재활 그리고 예방에 있어서 가장 좋은 방법이라 할 수 있기에 평소 불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으시다면 발목에 조금 더 관심을 갖아주세요. 

또한 테이핑방법이 어려우시다면 테이프만 지참해서 방문해주신다면 테이핑방법과 운동법을 간단히 알려드리겠습니다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드리고, 

혼자 어떻게 운동해야하는지, 어떻게 먹어야 하는지, 건강관련 질문은 

카톡 jopd0627 / 07449743104 또는 댓글을 남겨주세요!

http://www.trainer-joe.com


남은 런던에서의 시간동안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트레이너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ponsor Link
영국한인택배 - ONE kg 부터 / 항공운송 / 해상운송 / 해외이사 / 전세계 택배 / 물품구매 및 배송대행 / 창고보관
영국이민센터 - 영국공인 비자수속기관 사업비자, 워크비자, 솔렙비자, 결혼비자, 영주권, 시민권, 각종비자 무료상담
TABACCO - 담배는 TABACCO!! 15년전통의 담배해외배송 원조, 말보로,메비우스,던힐,KT&G!! 5+1이벤트
PC메니저[출장IT솔루션] - 각종컴퓨터수리/업그레이드/유・무선네트워크구축/소규모 홈페이지/중고매입/컴퓨터교육


 
 

Total 23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스포츠] 라시스터즈의 <격하게 스포츠> 휴재… 운영자 2017-05-05 580 0
공지 [준시기] [2013.10.1] 사진 복구 중에 있습니다 (3) 준시기™ 2008-10-13 11964 0
232 [노변정담] 함께 일하는 사회, 함께 사는 세상 차돌아빠 2017-06-07 108 1
231 [노변정담] 국립중앙도서관에서 느낀 단상 차돌아빠 2017-05-09 195 1
230 [스포츠] 라시스터즈의 <격하게 스포츠> 휴재… 운영자 2017-05-05 580 0
229 [노변정담] 영국, Parents evening의 추억 차돌아빠 2017-04-05 322 1
228 [스포츠] 65) 하부 리그 팀들의 축제 'EFL트로… 라시스터즈 2017-03-22 358 1
227 [조범근] 다이어트는 닭가슴살? 조범근트레이너 2017-03-21 338 1
226 [노변정담] 영국, 더치페이의 추억 (1) 차돌아빠 2017-03-08 544 1
225 [조범근] 건강보조식품, 필수인가? 조범근트레이너 2017-02-13 468 1
224 [노변정담] 불편함에 대하여 - 귀국 보고 (4) 차돌아빠 2017-02-08 623 3
223 [스포츠] 64) 첫 EPL 직관의 추억, 그리고 현재 (1) 라시스터즈 2017-01-21 694 1
222 [조범근] 발목을 계속 접지른다면, 발목염좌를 의심… 조범근트레이너 2017-01-03 518 1
221 [노변정담] 영국에서 가져가고 싶은 것들 (3) 차돌아빠 2016-12-30 842 1
220 [스포츠] 63) ‘웸블리의 저주’ 풀지 못한 토트넘 (1) 라시스터즈 2016-12-22 732 1
219 [조범근] 바빠서 운동할 시간이 없다면 'HIIT&#… 조범근트레이너 2016-12-14 704 1
218 [노변정담] 학교 교육과 사회 시스템이 만드는 영국 (1) 차돌아빠 2016-12-07 811 1
217 [조범근] 겨울과 다이어트, 도대체 왜? 조범근트레이너 2016-11-28 631 1
216 [노변정담] 한국과 영국이 정말 다른 건, 사회 지도층 (1) 차돌아빠 2016-11-24 1072 1
215 [스포츠] 62) 리우 올림픽 특집 3탄. 치안 불안했던 … 라시스터즈 2016-11-21 551 1
214 [조범근] 혼자 운동하기 힘들다면, Class에 참여해보… (2) 조범근트레이너 2016-11-10 939 1
213 [노변정담] 더디게 가는 영국, 덮고 가는 한국 (2) 차돌아빠 2016-11-04 1042 1
 1  2  3  4  5  6  7  8  9  10